꽁벳 - 스포츠뉴스

최신 스포츠뉴스 및 소식

스포츠뉴스

홍콩전 구성윤 깜짝 선발, '중국전 GK' 조현우일까 김승규일까?

페이지 정보

작성일2019-12-15 19:35 조회210회

본문

5ab3d1aa5a21d0564641bb26b3433761_1576406122_1956.jpg



파울로 벤투 감독이 중국전 골키퍼 장갑은 누구에게 맡길까. 조현우(28, 대구FC)와 김승규(29, 울산 현대)에게 시선이 쏠린다.


한국 남자 축구 대표 팀은 15일 오후 7시 30분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2019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이하 동아시안컵) 중국전을 치른다. 일본이 홍콩을 대파하며 2연승을 한 만큼, 한국도 중국을 반드시 잡아야 한다.


벤투 감독은 홍콩전에서 로테이션을 선택했다. J리그 최종전을 끝내고 이틀 전에 합류했던 구성윤에게 골문을 맡겼다. 홍콩이 이렇다 할 공격을 하지 않아 돋보이지 않았지만, 나와야 할 때와 그렇지 않을 때를 판단하며 무실점에 기여했다.


국제축구연맹(FIFA) 주관 대회가 아니라서 해외파를 차출 없는 상황에 아시아권 선수들을 확인할 기회다. 중국은 이번 대회에서 2군을 대려와 미래를 준비하고 있다. 벤투 감독이 중국전에서 다른 골키퍼를 선택할 것으로 보인다.


대회 3연전에 한 번씩 골문을 맡길 가능성도 있다. 중국전에 조현우에게 골키퍼 장갑을 끼우고, J리그와 K리그에서 수준급 선방을 한 김승규에게 한일전 출격을 명령할 수 있다는 이야기다. 물론 중국전에 또 구성윤이 나올 수 있다.


컨디션은 모두 좋다. 중국전을 대비한 훈련에서 가벼운 몸놀림과 선방을 보였다. 훈련 컨디션만 보면 어떤 골키퍼가 나와도 이상하지 않다.


링크 :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477&aid=0000223193


꽁머니 가입머니 토토사이트 메이저사이트 꽁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