꽁벳 - 스포츠뉴스

최신 스포츠뉴스 및 소식

스포츠뉴스

흥국생명, GS칼텍스에 셧아웃 복수…선두 바짝 추격

페이지 정보

작성일2019-12-08 18:21 조회114회

본문

93902240349b1def540e29429831602a_1575796901_5876.jpg


흥국생명이 선두 GS칼텍스를 바짝 추격하는데 성공했다.


흥국생명은 8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벌어진 도드람 2019-2020 V리그 여자부 GS칼텍스와의 3라운드에 경기에서 3-0(25-20, 25-20, 25-19)으로 승리했다.


흥국생명은 승점 3점을 추가하고 7승 6패(승점 24)로 2위 현대건설(9승 3패 승점 24)과 승점이 같아졌고 1위 GS칼텍스(8승 4패 승점 25)도 승점 1점차로 따라붙는데 성공했다. GS칼텍스와의 1~2라운드 맞대결에서 모두 패했던 흥국생명은 이날 경기 승리로 시즌 첫 GS칼텍스전 승리를 남겼다.


흥국생명은 1세트 초반만 해도 러츠의 블로킹에 막혀 3-6으로 고전했지만 김세영의 2연속 블로킹이 위력을 발휘하며 14-11로 역전, 분위기를 뒤집을 수 있었다. 이재영의 한방에 박현주의 서브 득점, 그리고 강소휘가 리시브한 공을 김나희가 득점으로 연결하면서 20-15로 달아난 흥국생명은 여유 있게 2세트 준비가 가능했다.


분위기를 탄 흥국생명은 2세트 시작부터 5-0으로 리드하면서 기선제압을 해냈다. 이소영의 부상 공백을 안고 있는 GS칼텍스는 강소휘가 손가락 부상에서 돌아왔지만 완벽한 모습은 아니었다. 이후 흥국생명은 강소휘의 블로킹이 두 차례 터지는 등 12-13 역전을 내줬지만 이재영과 김미연의 득점포에 김다솔의 서브 득점까지 터지는 등 17-13으로 전세를 뒤집었다. 여기에 이재영과 루시아의 연속 득점으로 20-15로 리드하면서 쐐기를 박았다.


3세트 10-10에서도 이재영과 루시아의 연속 득점이 터졌다. 여기에 한다혜가 리시브한 공이 넘어와 김세영이 득점에 성공, 흥국생명이 13-10 리드를 잡았다. 갈수록 흥국생명의 집중력이 빛났다. 랠리 끝에 김세영이 블로킹을 따냈고 박현주가 서브 득점을 챙겼다. 여기에 김나희의 이동 공격까지 나왔다. 부지런히 점수를 쌓은 흥국생명은 18-12로 도망가면서 승리를 만끽할 준비를 마쳤다.


이날 흥국생명에서는 이재영이 20득점을 폭발했고 루시아가 13득점을 챙겼다. 김나희는 8득점으로 깜짝 활약을 했다. GS칼텍스에서는 러츠가 16득점, 강소휘가 13득점으로 두 자릿수 득점을 기록했다.


링크 : https://sports.news.naver.com/news.nhn?oid=117&aid=0003309659


꽁머니 가입머니 토토사이트 메이저사이트 꽁벳